Home UNFCCC COP

UNFCCC COP

제주 그린빅뱅: 탄소 없는 섬 제주

‘지구 역사상 가장 중요한 2주일’이라고 일컬어지는 이번 파리 기후변화 총회(COP21)에서는 제주도의 ‘탄소 없는 섬’ 비전과 (사)우리들의미래의 그린빅뱅 전략의 협업으로 만들어진 제주 그린빅뱅 Side-Event가 참석자들로부터 세계가 주목할 만한 모범적인 사례라고 공감을 얻고, 찬사를 받았다.

의정서(Protocol)일까 협정(Agreement)일까?

이번 파리총회의 최종결과물은 ‘파리 의정서(Paris Agreement)’가 아니라 ‘파리 협정 (Paris Agreement)’로 불릴 가능성이 높아졌다고 필자는 보고 있다. 그것도 각자가 국내사정에 따라 유연하게. 어떻든 그래도 모든 국가가 참여하는 新 기후체제는 이번 파리총회를 통해 그 출범의 모멘텀을 만들 것으로 기록될 것이다.

최종 타결 임박한 파리 기후변화 총회 (COP 21)

파리총회는 결국 성공으로 불리울 것이다. 반기문 UN사무총장이 지난해에 이어 이번에도 사상 최대 규모의 국가정상을 소집했는데도 아무 결실이 없다면 그건 인류전체의 수치일 수 밖에 없는 만큼 큰 틀에 대한 합의가 이뤄지면 이를 성공으로 부르자는데 이미 대다수의 의견이 모아졌기 때문이다. 합의되지 않은 것은 다음 회의로 미루고 이번엔 어떻든 ‘agreement’라 부르는 결과물을 내놓는데 ‘agree’하자는 얘기다.

청년들이 기후변화에 훨씬 더 큰 관심을 가져야 하는 이유

기후변화의 피해는 시간이 지날수록 더 심각해 질 것이며 기후변화로 인한 고통은 미래세대가 받게 될 것이다. 미래세대, 즉 청년들에게 더 많은 입장표명 기회와 관여할 수 있는 방안 마련이 고려되어야 한다.

반기문 UN사무총장에 ‘2015 파리회의 성공을 위한 5대 권고안’ 전달

- 반기문 사무총장, ‘제주 그린빅뱅’과 ‘우리들의 미래’ 국제사회의 모범 사례로 평가 - 대선 출마자, 기후공약 제시해 검증받는 권고안 등 5대 제언 전달 - 각국 온실가스 감축안 (INDC), 5년마다 검증받는 체제 확정될 듯 - 북한, 지속가능하고 평화로운 에너지 접근 위한 국제사회 지원방안도 논의
- Advertisement -

Latest article

A Modern Noah’s Ark to Save Our Earth’s Creatures

A Modern Noah’s Ark to Save Our Earth’s Creatures 2019 Climate Scouts Hwang, Jeeseon I paid a visit to National Geographic’s Photo Ark exhibition at Kyunghyang...

우물 밖을 보여주는 영화 ‘불편한 진실 2’

2019 Climate Scouts 이서준 ‘불편한 진실’이라는 영화를 통해 기후 변화 문제가 대두 된지 10년 후, 2017년 7월 ‘불편한 진실 2’ 라는 제목의 후속편이 개봉되었다. 영화의...

“영화 기생충을 통해 생각해본 한국의 환경 불평등, 환경정의란 무엇일까?”

2019 Climate Scouts 서훈주 최근 칸 영화제에서 황금 종려상을 받은 봉준호 감독의 영화<기생충>은 한국에서 개봉 6일 만에 누적 관객 수 400만 명을 돌파했다. SNS에서는 반지하살이를...

당신은 가난합니까? 당신은 기후 변화의 피해자입니다: 부에 따라 기후 변화의 영향을 받는 정도의 차이

2019 Climate Scouts 02 1.5도 (이효은, 구지현, 김하영, 이서준, 황지선)  과거 남아프리카 공화국에서는 제도적으로 백인과 흑인을 구분하는 정책인 아파르트헤이트(Apartheid)를 시행했다. 이는 역사상 다시 있어서는 안...

[외교부x우미래] 제8기 글로벌 녹색성장 서포터즈

글로벌 녹색성장​ 서포터즈는 외교부가 주최하는 프로그램으로 올해 8기를 맞이했으며 우리들의미래가 주관으로 참여했습니다. 무더위가 시작되는 2019년 7월 4일부터 6일까지 발대식과 캠프가 진행되었습니다. ​ 이번 서포터즈 핵심 주제는 ‘아듀,...